“금빛 매미는 자신의 껍질을 과감하게 벗어 던짐으로써 만들어진다. 기나긴 겨울을 나뭇가지에서 보낸 매미는 조용히 엎드려 탈피를 시작하고 이듬해 봄에 껍질에서 빠져나와 풍성해진 날개로 날아간다.”
손자병법에서는 생존 전략으로 이와 같은 ‘금선탈각(金蝉脱壳)’의 상황을 예로 들었습니다.
껍질을 훌훌 털어버린 매미처럼 새로운 상황에 대해 적응과 인내 그리고 새로운 모습으로의 혁신만이 승리의 비결입니다.

영원히 잘되는 조직도 없고, 영원히 유행하는 아이템도 없습니다.
어제의 상황과 오늘 상황이 달라지는 글로벌 시장에서 생존하기 위해서는 상황에 따라 끊임없이 변화해야 합니다. 더불어 내일 상황에 맞는 새로움을 갖춰야 합니다.
기업 경쟁력 강화와 이익 증대의 목표에 한발 다가서기 위해서 조직적인 역량을 한 단계 성장시키는 변화와 혁신의 정신이 필요합니다.